글렌그란트, 새해 첫 이벤트 ‘위드 어스’ 진행… “서울 야경과 함께하는 싱글몰트 경험”|동아일보


“호텔 루프톱 바에서 경험하는 글렌그란트”

글렌그란트 12년 활용한 시그니처 칵테일 경험

주류 수입·유통 업체 트랜스베버리지가 싱글몰트 위스키 글렌그란트 새해 첫 이벤트로 ‘더 글렌그란트 위드 어스(With Us)’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서울 시내 야경을 감상할 수 있는 호텔 몬드리안 서울 루프톱 프리빌리지 바에서 가장 우아한 싱글몰트 위스키로 평가받는 글렌그란트의 특별함을 경험할 수 있는 이벤트로 오는 29일부터 진행할 예정이다. 행사에는 아시아 베스트 바에 이름을 올린 레카바 소속 바텐더 2명이 초대돼 글렌그란트 제품을 활용한 시그니처 칵테일을 소비자에게 선보인다.

또한 글렌그란트 12년과 쉐리 와인으로 에스프레소 마티니를 재해석한 칵테일과 글렌그란트 12년을 베이스로 만든 하이볼 글렌 그라운드, 바닐라와 애플파이, 우엉 등의 향이 조화를 이루는 글렌그란트 올드패션드 등 평소 접하기 어려운 클래식 칵테일을 프로모션 기간 동안 경험할 수 있다.

글렌그란트는 전설적인 마스터 디스틸러 데니스 말콤이 스코틀랜드 대자연에서 영감을 받아 전개한 싱글몰트 위스키 브랜드다. 특유의 풍미와 깔끔한 맛으로 싱글몰트 애호가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트랜스베버리지 관계자는 “호텔 몬드리안 루프톱 바에서 서울 시내 야경을 감상하면서 글렌그란트를 만끽할 수 있는 바텐딩 행사를 기획했다”며 “글렌그란트를 앞세워 품격 있는 위스키 문화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민범 동아닷컴 기자 mbkim@donga.com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