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날씨] 낮 최고기온 10도 안팎…흐리고 가끔 비·눈 소식도


내일 새벽과 늦은 오후 일부 지역에서 비나 눈이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2일 기상청에 따르면 3일 새벽(03시)부터 오후(12시) 사이 강원영동과 경북북부동해안에 가끔 비나 눈이 오겠다. 늦은 오후(15시)부터는 전남서해안에서 비가 시작돼 밤(18시)에는 그 밖의 전라권과 경남에 비가 오는 곳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충청권남부에는 0.1㎜ 미만의 빗방울이 떨어지거나 0.1㎝ 미만으로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

 

서울 청계천에서 한 시민이 외투를 손에 든 채 이동하고 있다. 뉴스1

예상 적설(3일)은 △(강원도) 강원영동: 1~3㎝ △(경상권) 경북북부동해안: 1㎝ 내외고, 예상 강수량(3일)은 △(강원도) 강원영동: 5㎜ 미만 △(경상권) 경남, 경북북부동해안: 5㎜ 미만 △(전라권) 전북, 광주.전남: 5㎜ 미만 △(제주도, 2일부터) 제주도: 5~10㎜다.

 

최근 눈이 내려 쌓인 지역에서는 녹은 눈이 밤사이 다시 얼어 빙판길이나 도로 살얼음이 나타나는 곳이 있겠다. 낮에도 기온이 낮은 이면도로나 골목길, 경사로, 그늘진 도로 등에서 빙판길이 되는 곳이 있을 것으로 예상돼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특히 비나 눈이 내리는 지역에선 가시거리가 짧아지는 곳도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더욱 주의해야 한다.

 

당분간 기온은 평년보다 높을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3일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4도에서 영상 5도 사이의 분포를 보이겠고, 낮 최고기온은 영상 3도에서 11도가 되겠다”면서 “다만 낮 기온이 올라 강이나 호수 등에서 얼음이 녹아 깨질 수 있으므로 안전사고에 특히 유의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김지호 기자 kimjaw@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