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리핀 차준호, ‘겨울을 걷는다’ 열창… 빅마마 박민혜 “듀엣 하고 싶어” (내 귀에 띵곡)|스포츠동아


그룹 드리핀(DRIPPIN) 차준호가 27일 오후 방송된 ENA ‘내 귀에 띵곡’에서 겨울 감성을 자극하는 커버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방송에서 차준호는 이마를 살짝 드러낸 헤어스타일에 차분한 브라운 컬러의 슈트를 매치한 댄디한 스타일링으로 등장부터 시선을 사로잡았다. ‘만화 찢고 나온 비주얼’이라는 MC 붐의 소개에 “아니에요”라며 쑥스러운 듯 고개를 숙이는 모습으로 여성 출연자들의 미소를 끊이지 않게 만들었다.

차준호는 “초등학생 때 소심해서 방에 혼자 숨어 노래를 듣고 불렀다”라며 “선생님이 반 전체를 노래방에 데려가 주셔서 최선을 다해 노래를 불렀다. ‘목소리가 너무 좋다. 나중에 가수 하면 좋겠다’라는 선생님의 칭찬이 계속 맴돌았다. 덕분에 노래를 부르는 게 편하고 자연스러워졌다”라는 사연과 함께 가수의 꿈을 심어준 윤딴딴의 ‘겨울을 걷는다’를 자신의 ‘띵곡’으로 소개했다.

차준호는 드리핀의 보컬다운 감미로운 보이스와 가창력을 아낌없이 뽐내며 ‘겨울을 걷는다’를 자신만의 색깔로 완성했다. 매력적인 음색과 더불어 여유로운 제스처와 무대 매너까지 선보였다.

무대가 끝난 후 2AM 이창민은 “불공평한 세상”이라고 너스레를 떨었고, 슈퍼주니어 은혁은 “올겨울 같이 걷고 싶은 남자 1위”라고 극찬에 나섰다. 또한 빅마마 박민혜는 “목소리가 너무 좋으셔서 듀엣을 해보고 싶다”라고 감탄하는 등 ‘띵친’들이 너나 할 것 없이 차준호의 환상적인 라이브를 극찬했다.

사진 | ENA ‘내 귀에 띵곡’ 방송 화면 캡처

고영준 동아닷컴 기자 hotbase@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