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영종도에 ‘인스파이어 외국인 전용 카지노’ 개장


인천 영종도에 외국인 전용 카지노가 문을 연다.

 

모히건 인스파이어 엔터테인먼트 리조트(인스파이어)는 3일 외국인 전용 프리미엄 게이밍 시설인 ‘인스파이어 카지노’를 개장한다고 2일 밝혔다.

인스파이어 외국인 전용 카지노 모습.

인스파이어는 지난달 23일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외국인 전용 카지노업에 대한 최종 허가를 취득했다. 2005년 이후 19년 만에 외국인 전용 카지노업에 대한 신규 허가이며 ‘경제자유구역법의 지정 및 운영에 관한 특별법’을 통해 외국인 투자자에 대해 이루어진 최초 허가이다.

 

미국 모히건 부족이 주도하는 해외 벤처 사업인 인스파이어는 2016년 3월 문체부가 추진한 복합 리조트 공모 계획에 선정된 후 현재까지 외국인직접투자액을 포함해 총 2조 원 이상 사업비를 투입해 1A 단계 개발을 완료했다.

 

인스파이어 카지노는 2개 층에 걸쳐 150개 이상의 게임 테이블과 약 390대의 슬롯 머신, 160석의 최신 전자테이블게임 (ETG) 스타디움을 갖춰 국내 외국인 전용 카지노 중 최대 규모다.

 

이곳은 다양한 고객을 수용할 수 있는 맞춤형 게이밍 환경을 제공하고 있으며 광둥식 파인 다이닝 ‘영사헌’을 비롯해 VIP 전용 플로어 등 품격 있는 공간을 갖췄다.

 

인스파이어 카지노는 아시아 지역의 주요 항공 여행 허브이자 도쿄, 오사카, 대만, 베이징, 상하이, 홍콩, 동남아시아 등 주요 이웃 도시로부터 약 4시간의 비행거리에 위치해 있는 인천국제공항에 인접해 있어 해외 방문객에게 뛰어난 접근성을 제공한다.

인스파이어 최첨단 디지털 엔터테인먼트 거리인 ‘오로라’ 모습.

인스파이어는 3개 호텔타워, 최신 마이스(MICE) 시설 외에도 1만5000석 규모의 국내 최초 다목적 실내 공연장 ‘인스파이어 아레나,’ 최첨단 디지털 엔터테인먼트 거리 ‘오로라,’ 키네틱 샹들리에가 빛나는 다목적 원형 홀 ‘로툰다,’ 문화와 예술, 혁신과 기술이 결합된 복합 문화 공간 ‘인스파이어 몰,’ 전세대가 즐길 수 있는 야외 엔터테인먼트 공원 등 다채롭고 창의적인 공간과 콘텐츠를 갖췄다.

 

첸 시 모히건 인스파이어 사장은 “모히건 인스파이가 지난 7여 년 동안 1A 단계 개발 사업을 성실히 이행한 결과 외국인 전용 카지노업 허가를 받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인스파이어를 찾는 해외 관광객, 카지노 방문객 등에게 다채로운 편의시설과 비교할 수 없는 경험을 제공하는 동시에 지역경제의 한 축을 담당하는 비즈니스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인스파이어는 지역 채용을 비롯해 다양한 채용 프로그램을 통해 현재까지 약 2400명의 직간접 고용을 창출했으며 1A 단계 사업의 성장에 따라 3000여 명의 직간접 고용창출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레이 피널트 모히건사 최고경영자(CEO)는 “모히건은 인스파이어 카지노 개장과 함께 계속해서 국제 환대 서비스 시장을 개척해 나갈 것”이라며 “인스파이어 프로젝트는 모히건의 성장에 중요한 이정표로 우리는 활기 넘치는 인천의 자연경관을 더욱 부각시키고 경제 발전을 촉진하며 전세계 엔터테인먼트 분야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확립해 가는 일에 자부심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박연직 선임기자 repo21@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